구글 애드센스2 헤드라인

프랑스 혁명 3분 만에 정리하기 by 파란안개

Title :: 프랑스 혁명 3분 만에 정리하기

프랑스 혁명의 서곡
1789년 7월 14일 프랑스에서는 엄청난 변화의 시작이 일어나고 있었다. 그 시작이 된 사건은 바로 바스티유 감옥 습격 사건... 어떻게 된 것일까? 어쩌면 중세시대때부터 서민들 아니 시민들의 억눌린 마음이 결국 폭발한 것일수도 있다. 어쨌든 그 사건을 시작으로 자유 민주주의 운동과 프랑스 혁명은 그렇게 역사에 남게 된 것이다.


프랑스 혁명에 대해… 생각해 볼 만한 질문...
프랑스 혁명이 일어난 이유는 무엇인가?
프랑스 혁명은 어떻게 진행 되었는가?
근대사에 어떤 영향을 주었는가?

프랑스 혁명의 원인
정치적 원인은 바로 왕실의 무능과 비합리적인 정부로 압축된다. 프랑스의 독재적 지배권은 유럽역사를 배운 사람이라면 누구나 인정한다. 물론 자유에 대한 인식도 커진 시기였지만 그만큼 독재에 대한 체감온도가 커졌다고도 볼 수 있다. 또한 불공평한 조세제도는 그러한 불만을 가중시키기에 충분했다. "적당히"라는 말을 들으면 어떠한가? 과연 얼마만큼이 적당한 것인지... 정말 궁금해진다. 어쨌든 그 시기에 프랑스에서도 상대방의 입장을 전혀 고려하지 않은 조세제도로 인해 프랑스 혁명의 발단이 되었다는 것...

경제적 원인은? 결국 사람들의 불만은 먹고사는 문제에서 비롯된다. 계급적 착취구조와 값비싼 전쟁의 영향은 사람들을 더욱 배고프게 만들었고 그러한 배고픔은 결국 분노로 바뀌고 만 것이다.

사상적 원인은 무엇일까? 계몽주의 사상이 퍼지면서 인민주권을 주장하게 되고 합리성과 자연주의를 강조하게 되었다. 또한 이성에 최대 가치를 부여하게 되는데 고대 아테네가 그러했던 것처럼 이성을 중요시 여기는 정치는 결국 독점적 지배권을 무너뜨리게 되는 것이다.

다이아몬드 목걸이 사건
라 모트 백작부인의 사기극이었던 다이아몬드 목걸이 사건은 사람들의 입소문을 타고 쉽사리 퍼지게 되었다. 결국 사치스러운 왕비와 부패한 왕실에 대한 분노를 표현하게 된 것이다.


프랑스 혁명의 결과
첫째, 절대왕정을 타도하게 되고 시민계급이 성장하게 되었다.
둘째, 봉건제의 잔재를 제거하고 근대 자본주의를 확립하게 되었다.
셋째, 자유, 평등, 박애의 사상을 강조하는 자유주의가 발달하게 되었다.

프랑스 혁명의 영향
정치적 영향은 민주주의와 전체주의가 나타나게 되었다는 점.
사상적 영향은 민족주의와 자유주의가 나타나게 되었다는 점.

프랑스 혁명의 의의
“미래사의 예고편”

구별이나 차이에 상관없는 모든 사람의 “자유”를 강조하게 된다.
사회적, 정치적, 경제적 부면 에서의 “평등”이 필요하다는 것을 인식..
세계적 평화의 기본 이념이 된 “박애”가 중심이었다.

한 마디로 미래사의 예고편으로 프랑스 혁명은 “시민계급을 중심으로 구제도를 타파하고 자유민주주의와 자본주의의 길을 열었다”고 할 수 있다.

이상 "프랑스 혁명"에 대한 3분 정리를 마칩니다. ^^ 엄청난 역사를 3분 만에 정리하려니 정신이 하나도 없네요. 


이글루스 가든 - 365일 쓰는 긍정의 한줄

덧글

  • 零丁洋 2012/07/05 12:41 # 답글

    인류 역사상 가장 중요한 역사적 사건 이라죠? 무지랭이들이 스스로 운명을 결정하는 역사의 주인임을 선언하고 행동으로 쟁취한 위대한 사건이죠. 이 사건 이후로 인류가 모두 삶의 주체로서 보편적 인권의 주인으로 인식되게 되었죠. 지금 우리 사회에 자유를 오해하는 분들이 많은데 자유는 누가 부여하는 것이 아니라 인간 자체의 당연한 권리이죠. 자유의 충돌과 제한 이전에 자유가 보편적 인권임을 인정해야야죠. 7월, 테르미도르, 혁명의 계절! 라파에트, 삼색기, 라마르세이예즈! 새로운 인류사의 시작이죠.
  • 파란안개 2012/07/05 18:21 #

    정확한 지적 감사합니다. "인간의 자유의지" 자체가 각 개인에게 부여된 가장 중요한 권리이죠. 단지 그런 자유의지를 행사하는데 약간의 걸림돌이 있다는 것... 마치 허들을 넘는 선수가 결코 허들을 넘지 못하는 법은 없습니다. 허들을 넘어뜨리고 넘어도 되고 허들 아래로 지나가도 되고... 직접 허들을 넘어도 되니까요. 단지 허들 자체가 약간의 "거슬림"이라고 생각됩니다. 아마도 근대에 있었던 그런 역사들도 그러한 관점에서 생각해볼 부분이 있는것 같네요. ^^
  • 무풍지대 2012/07/07 15:57 # 답글

    3분정리, 고맙습니다.
    "자유의지"가 천부적인 것은 부인할 수 없지만 그것은 선언적인 것이고 실제로는 주체자들의, 불같은 의지가 있어야 얻어지는 것입니다. 프랑스 혁명이 바로 이를 보여 줍니다.
  • 파란안개 2012/07/07 20:23 #

    wow!! 명확한 정리시네요. ^^
  • 2012/07/09 13:27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

애드핏 가로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