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애드센스2 헤드라인

인신 매매는 사람의 노동력 착취에서 시작되었다 by 파란안개

인신 매매는 사람의 노동력 착취에서 시작되었다

인간의 도전!! 그것은 가장 감동적인 드라마라고 말할 수 있죠. 그런데 사람이 사람을 이용하여 사는 세상... 조금은 눈쌀이 찌푸려지는 일입니다. 특히 과거 노예와 비슷한 인신 매매와 같은 범죄들은 더욱더 그러한 느낌을 지울 수 없게하는 것이 현실입니다.


인신 매매는 “전세계에서 가장 빠른 속도로 성장하고 있는 범죄 시장”이라고, 유엔 마약 통제와 범죄 예방실 사무처장 피노 알라키는 말했다고 하죠. 알라키 씨의 말에 따르면, 약 2억 명의 사람들이 인신 매매범들의 손에 거래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400년에 걸친 노예시대에 아프리카에서 팔려 나간 사람의 수는 1150만 명이었는 데 비해, 단지 지난 10년 동안 동남 아시아의 한 지역에서 다른 지역으로 팔려 가거나 동남 아시아 밖으로 팔려 간 여자와 어린이의 수는 3000만 명이 넘는다고 합니다. 

그들 대부분은 노동력을 착취하는 공장에서 노동자로 일하거나 성적인 목적으로 이용당해 왔죠. 알라키 씨는, 현재 더 이상 노예 제도 방지법을 가지고 있지 않은 정부들은 다시 그 법을 도입하여 시행할 것을 제안하고 있다고 합니다. 사람의 노동력... 분명 현대문명을 있게한 아주 중요한 요소입니다. 그런데 그 이면을 들여다 보면 인신 매매, 노예 등과 같은 조금은 안타까운 기록들을 접하게 됩니다. 앞으로 현대 사회가 어떻게 급변할지 모르겠지만 희망을 놓지 않고 싶다는 것이 필자의 생각입니다.


이글루스 가든 - 365일 쓰는 긍정의 한줄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애드핏 가로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