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애드센스2 헤드라인

2016년 내 이글루 결산 - 시작은 좋았는데 끝은 2017년에 이어서 by 파란안개

egloos

2016, 내 이글루 결산. 결산기간 2016. 01. 01 ~ 2016. 12. 31

1년 동안 파란안개님께서
이글루스를 사랑해주신 결산 내역입니다

내 블로그에 포스팅하여 공유해보세요!

내 블로그에 포스팅하기 ※ 본문이 550px 이하인 스킨은 포스트가 잘려 보일 수 있습니다.

순위

2016년 파란안개님이 이글루스에서 포스팅하신 순위는?

5639

포스트13

  • 1월
    6
  • 2월
    7
  • 3월
    0
  • 4월
    0
  • 5월
    0
  • 6월
    0
  • 7월
    0
  • 8월
    0
  • 9월
    0
  • 10월
    0
  • 11월
    0
  • 12월
    0

2016년에 작성하신 게시글이 없습니다.

덧글14

  • 1월
    4
  • 2월
    7
  • 3월
    0
  • 4월
    0
  • 5월
    0
  • 6월
    0
  • 7월
    2
  • 8월
    0
  • 9월
    0
  • 10월
    0
  • 11월
    0
  • 12월
    1

2016년에 받은 덧글이 없습니다.

월 별 발행내역

태그 밸리
  • 1월
    36
    6
  • 2월
    27
    7
  • 3월
    0
    0
  • 4월
    0
    0
  • 5월
    0
    0
  • 6월
    0
    0
  • 7월
    0
    0
  • 8월
    0
    0
  • 9월
    0
    0
  • 10월
    0
    0
  • 11월
    0
    0
  • 12월
    0
    0

2016년에 밸리 또는 태그로 보낸 글이 없습니다.

포스트 수 비교

2015년 2016년
  • 1월
    0
    6
  • 2월
    0
    7
  • 3월
    0
    0
  • 4월
    0
    0
  • 5월
    1
    0
  • 6월
    2
    0
  • 7월
    0
    0
  • 8월
    1
    0
  • 9월
    0
    0
  • 10월
    0
    0
  • 11월
    0
    0
  • 12월
    0
    0

최근 2년동안 작성한 포스트가 없습니다.

자주 발행한 밸리

2016년에 밸리로 발행한 내역이 없습니다.

검색 유입 키워드

순위 검색어 유입수
  1. 1 내딸금사월 마지막회 80029
  2. 2 금사월 마지막회 23490
  3. 3 내딸 금사월 마지막회 22069
  4. 4 내딸금사월 13263
  5. 5 드라마 빅 결말 6517
  6. 6 금사월 송하윤 4692
  7. 7 내딸금사월 몇부작 4218
  8. 8 리멤버 마지막회 4133
  9. 9 빅 결말 3395
  10. 10 인터스텔라 해석 3176

안타깝게도 검색엔진을 통해 회원님의 블로그로 찾아온 방문자가 없습니다.
이글루관리에서 검색엔진 수집설정을
모두 거부로 성정하신것은 아니신지 확인해보세요.

검색엔진 수집여부 설정 바로가기 >

내 이글루 인기 포스트

2016년에 조회수가 집계 된 포스트가 없습니다.

내 이글루 HOT 포스트

2016년에 덧글을 받은 포스트가 없습니다.

내 이글루 활동 TOP5

내 이글루에서 활동해준 다른 이글루가 없습니다.

내 블로그에 포스팅하기
내 블로그에 포스팅하기 TOP




2016년 내 이글루 결산 - 시작은 좋았는데 끝은 2017년에 이어서


그동안 꾸준히 포스팅했었는데, 2016년에는 엉망이었군요. ^^ 앞으로 어떻게 블로그를 꾸며갈지 고민 좀 해봐야겠네요.

그냥 일상 블로그로 운영해야 할 듯 합니다.

드라마를 너무 좋아해서 이어지는 내용을 추측하기에 바쁘고... ^^ 물론, 스토리가 예상대로 흘러가면, 기분이 좋을 때도 있지만 심심한 경우가 더 많았죠. 그래도 드라마 리뷰가 가장 많았던 것 같습니다.


원래, 다른 걸 더 좋아하기도 하는데 이상하게 글을 쓸 때는 방송리뷰가 가장 글이 잘 써지는 것 같네요.

스토리라인이 살아있고 머릿 속에 잘 떠오르는게 특징인데요.


아무래도, 작가로 활동하기는 이미 늦은 듯 합니다.

글쓰는 것이 이렇게 힘든 일이었다니.... ㅠㅠ


칼럼을 게재하시는 분들이 다시금 보이기 시작하고, 또 대단하다는 생각도 드는데요.

2016년 이글루를 결산하면서,


과연 나는 어떤 글을 쓰고 있는지 되돌아보기도 하고,

어떻게 하면 쉬운 글쓰기가 될 수 있을까 생각해보기도 합니다.


어쨌든 어떤 주제에 대해 글을 쓴다는 건,
간단한 일은 아닌 것 같네요.

그와 관련된 전반적인 지식도 필요하고,
그동안의 경험과 생각도 필요합니다.

그렇지 않고서는 3000~5000자가 넘는 글이
절대로 나오지 않겠죠.



이제 2017년에는 어떤 글들을 적을 수 있을지...

그냥 이렇게 또 시간이 흘러가고,
방송리뷰로 그칠지도 모르겠네요.

조금 아쉬운 2016년 이글루였습니다.




2016년 내 이글루 결산 - 시작은 좋았는데 끝은 2017년에 이어서

덧글

댓글 입력 영역

구글애드센스 와이드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