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애드센스2 헤드라인

프로듀스101에 담긴 숫자의 비밀? 결국 그 결말은 투톱일까? by 파란안개

또 다시 오디션이라... 짤방이 대세인 요즘에는 나쁘지 않은 듯 합니다. 대개 1분에서 2분짜리 영상이 많아서 잠깐 잠깐 시간을 내서 보는 경우가 많은데요. 의외로 숫자에 담긴 비밀이 많은 방송인 걸 느꼈습니다.

"101 하면 떠오르는 건? 바둑이 강아지?"

프로듀스101에서도 '슈슈'라는 개가 Dogcam을 찍어주는 것 같았는데... 101하면 떠오르는 건 역시 101 달마시안이 아닐까 싶네요. 어디서 착안을 했든... 너무 사람이 많아서 혼란스러운 부분도 있습니다. ^^

좀 더 프로그램에 집중하기 위해서는 앞으로 숫자가 더 줄어야 할 듯 하는데요. 팀 서바이벌 미션을 통해서 37명이 떨어진다고 하니... 떨어지는 연습생들이... 조금은 안타깝기도 하고... 어쨌든 이번 기회를 통해서 자신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었으면 합니다.

*사진 : 프로듀스101 유연정 (스타쉽)

"11 명의 걸그룹, 너무 많은 거 아닐까?"

소녀시대가 9명이었고, (물론, 제시카가 나간 이후 지금은 8명이지만..) 대체적으로 7명, 6명, 5명이 많은데... 11명이라니... 슈퍼주니어 13명을 봐서는 가능성도 있어 보이지만 역시나... 자신의 자리를 잃어가는 맴버는 분명 있을 것 같네요.

그래서 11 이라는 숫자는 결국, No.1 vs No.1 이 아닐지... 투톱 체제로 걸그룹이 유지될거란 느낌이 강합니다. 물론, 그 두 멤버가 JYP 전소민일지... 젤리피쉬 김세정일지는 모르는 일이죠.

최근에는 3회에서 소녀시대의 '다시 만난 세계'의 메인보컬 파트를 아주 잘 소화한 스타쉽의 유연정이 급부상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실력파 걸그룹 씨스타의 소속사여서 그런지 모르겠지만 보컬의 기본기는 탄탄해 보였습니다.

*사진 : 프로듀스101 박소연 (로엔)

"프로듀스101 마지막회는 11회?"

JYP의 신인 걸그룹 트와이스 멤버를 선발하기 위해서 "식스틴"이라는 프로그램이 있었는데, 이 프로그램의 마지막회는 10회였죠. ^^ 그와 비교해 프로듀스101은 1회 더 많은 11회 !!!

어쩌면,

이런 서바이벌 프로그램의 특성상 그 정도의 편성이 유리한 것으로 보입니다. M-NET이 결코 만만한 곳은 아니니까요.. 그래도 일부러 11회를 맞춘 것은 앞으로의 편집방향에 충분히 영향이 있을 것으로 생각되네요. 실제로 현재 방송도 그렇구요. ^^ 3회가 끝났는데... 누가 누군지도 모르는 경우가...

*사진 : 프로듀스101 김세정 (젤리피쉬)

"프로듀스101에 담긴 숫자의 비밀? 결국 그 결말은 투톱일까?"

45개의 소속사와 개인연습생들이 출연한 프로듀스101... 과연 각 소속사에서 1명씩 발탁이 되면... 11개의 소속사가 될 가능성도 있는데... 음... 과연 걸그룹으로 활동하는 것이 가능할지도 궁긍합니다.

대부분,

낙관하시는 경우는 없으시더군요. 결국 그래서 투톱체제를 염두에 두었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두 명의 탑과.... 두 개의 소속사... 그룹은 11명이지만... 그것이 유지되려면... 반드시, '선택과 집중'이 필요하다고 느껴지네요.


"프로듀스101, 논란도 많지만 일단 긍정적으로 본다면..."

잠깐 잠깐 프로그램을 보면서 느낀 것은 그동안 수많은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 K팝스타, 위대한 탄생 등... 에 출연한 사람들에 더해 각 소속사에서 열심히 연습하는 연습생들은 얼마나 많을지... 또 개인적으로 꿈을 키우는 소년... 소녀들도 얼마나 많을지... 감히 짐작해보게 됩니다.

어쩌면,

방송에 출연할 기회조차 얻지 못한 연습생들이 대부분이겠죠. 그래서 긍정적인 면이라면... 일단 얼굴을 알릴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는 것... 그리고 같은 꿈을 꾸고 있는 친구들과 함께 생활하면서 한 발 더 성장할 수 있다는 것...

하지만,

분명 그 속에서도 더 절실하고... 더 돋보이는 연습생이 있기 마련입니다. 아마도 주관적인 '편집'에 의해 조금은 덜 부각되는 있겠지만 '기회'를 얻었다는 사실에서 좀 더 힘을 받고 좋은 무대를 보여주길 바랍니다.

End.<프로듀스101에 담긴 숫자의 비밀? 결국 그 결말은 투톱일까?>

덧글

댓글 입력 영역

구글애드센스 와이드1